자... 한번 모아볼까?

judith1.egloos.com

포토로그



추노 _ 뜨거운 가슴속 열정을 간직한채... 생활의 발견

추노가 끝났다.

공형진의 궁궐난입 후 가슴은 두근거렸고
암시하는 죽음에 순간 코끝이 찡한 것이
가슴은 먹먹했다.
에구구...

사실 장혁이나 오지호도 정말이지 멋진 캐릭터이지만...
공형진 캐릭터는 너무나 안타까웠던지라..

추노는 명품드라마였고 공형진과 장혁의 연기 또한
캐릭터를 그대로 살려내는 진정한 명품연기였다.

한성별곡도 봤지만 추노는 정말이지 상업성과 작품성을 모두 거머쥔 드라마였다!

또 언제쯤 이런 드라마를 만나보려나...
보는 내내 행복했구나.

 

--------------------------------------------------------------------------------------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