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 한번 모아볼까?

judith1.egloos.com

포토로그



태그 : 웰티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오빠가 돌아왔다

오빠가 돌아왔다김영하 지음, 이우일 그림 / 창비(창작과비평사)나의 점수 : ★★★★ 한 꼭지만 읽은 관계로...반디에 가서 서서 '오빠가 돌아왔다'편만 읽고왔다.다 못읽은 관게로 별점을 주기고 뭐하고...나름 김영하를 편애하는 터라 언제 시간내어 다시 봐야겠다~ ^^내가 좋아하는 봄날인데...요즘은 따스한 봄햇볕 아래 좋아하는 책한권 ...

퍼시잭슨과 번개도둑_역시 헤르메스

퍼시잭슨과 번개도둑로간 레만,피어스 브로스넌,로자리오 도슨 / 크리스 콜럼버스나의 점수 : ★★사실... 스토리상으로 보면 많은 점수를 주지는 못하겠다.다만, 내가 좋아하는 장르이고 소재이기 때문에 보러갔을 뿐.... 그리고 그리스의 신들을 스크린상으로 보는 것만으로 만족해야했다!전반적인 이야기는 나름 재미있는 소재였지만 극을 끌어가기에 서로서로의 연계...

비온뒤의 눈부신 맑음!

언제였더라...건대를 지나다 비가 그친 하늘이너무 인상적이어서좀 거닐 마음에 들렀던 건국대.. 한쪽의 먹구름은 여전했지만그 사이로 비치는 햇살이 너무나 인상적인 날이었다. 비온뒤의 맑음이라고 했던가...오늘같은 비뒤에는 맑은 날씨를 기대할 수 있을 것 같지는 않지만어쨌든... 그날의 하늘을 떠올려본다! -----------------------...

입안 가득 부드러운 슈_비어드파파

추워죽는줄 알았다~!사진촬영차 들른 양재에서 하루종일 굶고 일을 마친 후 들른 곳이 바로 브래드 파파... 왠 산타할아버지 같은 용모의 캐릭터가 반겨주는 곳이라..푸근한 마음에 들어갔더니..어라~'슈'매장이 아닌가.뜨끈한 국물을 생각하던 마당에이런 달달구리 슈라니... 어라라.... 다른 가격을 꼼꼼히 확인하고미니슈와 코르네 그리고 원하던 뜨끈한 커피를...

안녕, 절망선생

안녕, 절망선생 10쿠메타 코지 지음 / 학산문화사(만화)나의 점수 : ★★★★ 으하하하~~~~ 소재와 내용의 독특함에 박수를....  짝!짝!짝!역시 형식을 벗어난 컬트적인 묘한 매력이 있는나의 취향에 맞아떨어지는 이 애니의 매력은 정말이지... 좋다!!아직 끝까지 보지 못했지만..일본 애니의 소재는 대체 어디까지인가... ...

크게 휘두르며

크게 휘두르며 1히구치 아사 지음 / 학산문화사(만화)나의 점수 : ★★★★ 한마디로... 재미있다!!이제 슬슬 본격적인 이야기로 시작되고 있는 중...스포츠 만화로는 슬램덩크가 처음이었는데 얼마나 재미있었던지... 책을 잡은 순간부터밤새며 독파했으니... --;;애니로 접하는 크게 휘두르며...나름 수줍고 소심한 투수와 그를 이끌어가는 팀원들...

사이폰으로 진한 커피한잔...

사이폰으로 진하게 내린 커피한잔을창밖으로 보이는 야경을 감상하면 마시면 지금으로선 더 바랄 것이 없겠다.눈꺼풀은 내려오고... --;;어깨도 뻐근한 것이... 딱 눕고 싶지만.지금 그럴 시간이 아니구나...--;; -------------------------------------------------------------------------...

조금만 기둘려라... 내가간다.

조금만 기둘려라...쨍쨍했던 태양아!시원했던 바람아!파릇파릇 솟아오르던 녹음아!그날의 푸르르던 대지야!조만간 가서 느끼고 밟아주마~~ ㅋㅋ -----------------------------------------------------------------------------------------이놈의 추운 겨울도 이제 끝나가고조만간 따뜻한 ...

평화누리공원_그날은 무지 더웠었지....--;;

작년 여름... 무지 더웠던 기억이 벌써 떠오른다.날은 무더웠고 습기도 있어 땀이 줄줄 흘렀었다. --;; 이날의 공원이란 것이 정말 한가해서간만의 조용함을 맛볼 수 있었고드문드문 서있는 조형물들이조금은 생뚱맞았지만....나름 특이했다. 날씨만 아니었더라도조금더 성의를 가지고 이들을 감상해줬을텐데... 파라솔 아래로 몇몇의 커플들과 가족들이 나들이를 즐...

쌍계사_서울 촌놈 지리산을 바라보다

휴게소에서 늦은 아침을 먹고간식으로 산 찐빵.적당히 단 팥소의 맛이 일품이었다~하동쪽으로 들어선 쌍계사 초입마을....사람의 모습은 없었고 집집마다 창가에 내걸린 곶감과마을 입구에는 녹차가게들이 즐비하게 자리잡고 있다.빨간 고추와 매말라가는 단풍 그리고 스산히 옷깃을 여미게 만드는찬 바람이 어느새 가을이 저만치 건너가고 있음을 느낄 수 있었다. 쌍계사는...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